사진집 [윤미네 집] 복간

N.Tonawanda, 2010

나도 받았다. 윤미네 집!

사진 한장 보기도 전에, 처음 머리말을 읽다 울컥했다.

"....그 모든 장면들은 너무나도 소중했다. 아이들은 우리 부부에게 자랑이요, 기쁨이었다."

나도 그랬을까 싶다.
내가 우리 부모님에게 기쁨이었다는 생각을 한 번도 해본적이 없었던 것 같다.
난 왠지 모를 정확히 원인을 모르는 죄책감같은 것을 품고 살아왔던 것 같다.
그동안 한 번도 내가 그런 존재였을까 생각해본 적이 없었던 것이다.

나도  나중에 아이들이 생기면 그런 부모님의 마음을 느낄 수 있을까 두렵다.


고 전몽각 선생의 말대로 '기억이 많아, 추억할 거리가 많아 행복하다'라고 말할 수
있다면 더 필요한 게 있을가 싶다.


---------------------------------------------------------------------------
故 전몽각 교수의 사진집 [윤미네 집]이 이달에 복간 준비를 마쳤다는 소식!


아직 하나 하나 공부해갈 때마다 모르는 것들이 너무나 많고, 알고 싶은 사진가들의
삶 또한 너무나 많은 것이
사실이다.

사실 이 사진집을 알게된 것은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슬쩍본 사진 몇 장을 통해서 느낀 점은 사진기를 통해 가족을 사랑하는 눈으로 바라본 한 가장의 기록이라는 것이다.


20년만에 이 책이 복간된다고 한다.
초판에 나왔던 사진 몇장 중에는 필름을 찾을 수가 없어서 놓친 사진들도

있다고 했다. 세월은 그렇게 사람들의 기억을 하나 둘 가져가는 모양이다.

수많은 사람들의 입소문이 20년간 이어져내려왔다길래 사실 나는 뭔가 굉장한 카메라와 기술력으로 찍은 사진인 것일까 하는 생각을 막연하게 했던 것이 사실인데, 막상 사진 몇 장을 보고나서는 오래도록 사람들의 기억속에 기대속에 전해져왔던 이유를 실감할 수 있었다.

더구나 나를 감동시킨 것은 프로 사진가가 아닌 아마추어로서 가족을 26년간 기록해온 가족의 소중한 추억이기 때문이었다. 사진 몇 장을 보면서도 날 울리고 웃게 만든 사진집이 얼마나 될까 생각해본다.

한 일반인으로서 공학자로서 바쁜 와중에도 언제나 카메라를 손에서 놓치 않으셨다고 하는데..여러 카메라를 전전하면서 사진보다 카메라에 관심이 많았던 내가 부끄러워지기도한다.

이 사진집 [윤미네집]을 통해서 사진을 시작했다는 분도 계시고, 여전히 사진기를
손에 들게되는 이유라고 하시는
분도있다.

멋진 구도와 감정과 상황이 조화 일치된 카르티에 브레송의 사진도 좋지만, 한편으로는 장비와 테크닉이전에 대상(가족)에 대한 애정이 듬뿍 담긴 그것도 수십 년간 한결같은 사랑의 눈으로 가족들과 함께 했다는 증거만으로도 나를 충분히 울리고도 남았다.

언젠가 내가 사진을 왜 하는가에 대한 고민을 다시 하게된다면 윤미네 집이 그 하나의 동기 내지는 이유가 되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나는 이 책의 판매 홍보를 하려는 것이 아니므로 책과 관련한 이미지 게재를 하지는 않는다. 관련 링크를 밑어 걸어 두도록 하겠다.

각박하고 바쁘게 돌아가는 현대의 우리 삶속에 우리가 잊고있던 것,
우리가 후세에게 물려줘야할 것, 우리가 간직해야할 것이 무엇인지 각인시켜주는

윤미네 집의 복간이 그래서 더 기쁜것이다.


사진집 복간을 담당하신 분의 블로그에 올라와있는 에피소드와 복간 소식페이지
http://blog.ohmynews.com/badagipi/312145
http://blog.ohmynews.com/badagipi/311262


고 전몽각 교수의 사진 몇 장이 올라와있는 사이트이다.
http://jmong.zenfolio.com/

사진집 구입에 관심있는 분이라면 월간 포토넷 사이트를 방문해보시길..
http://cafe.naver.com/mphotonet.cafe?iframe_url=/ArticleRead.nhn%3Farticleid=1425

2010년 1월 1일 발행이며 일반 서점에서도 구입할 수 있다.


2010년 1월 현재 여러 미디어,신문에서 소개한 복간 소식을 전하는 기사들

오마이뉴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1297384

국민일보 쿠키뉴스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kmi&arcid=0002982141&cp=nv

Daum TV news
http://tvnews.media.daum.net/view.html?cateid=100000&newsid=20100214214807095&p=sbsi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 0 Comment 3
prev 1 ··· 927 928 929 930 931 932 933 934 935 ··· 125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