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기증

N. Tonawanda, 2010



천만 갈래로 갈라진 나무 가지처럼 꼬리를 무는 생각들에 현기증이 난다.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953 954 955 956 957 958 959 960 961 ··· 1279 next


티스토리 툴바